친구랑 이야기하다가 둘이서 격하게 공감하며 놀랐던 독일의 화장실 문화가 있다. 

나도 친구(라 쓰고 친한 동생이라 읽음)도 둘 다 많이 놀랐지만, 

매우 좋은 문화라고 생각해서 한국에도 널리 퍼지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실현 가능성은 별로 없겠지만ㅠㅠ)


독일에서는 남자도 앉아서 용변을 다 해결한다. 



이에 관련된 건너 건너 들었던 에피소드가 하나 있는데,

한국에서 독일로 나온 부부가 어느 날, 유치원에 아이를 보냈다. 

그리고 아이가 유치원만 다녀오면 화장실 볼 일을 앉아서 해결하는 것이었다. 

그걸 보고 의아하고 놀란 한국인 아빠는 아이를 혼냈고

다시 서서 일을 해결하라고 가르쳤다. 

그런데 며칠 지나면 다시 또 그런다는 것이었다. 

그럴 때마다 항상 고쳐서 유치원엘 보냈는데, 


어느 날, 유치원으로부터 학부모 호출을 받게 되었다. 

조금 의아해서 유치원으로 갔고, 

거기서 유치원 선생님에게 부모는 거의 혼나고 왔다는 것이다. 

모든 아이가 다 앉아서 볼일을 보는데, 

그 한인 부부의 아이만 자꾸 서서 볼일을 본다는 것이다. 

그래서 주의를 시키면 한동안 잘 따르다가 다시 반복하기 일쑤이고 해서

부모를 불렀다는 것이다. 


한국에서는 왜 남자가 앉아 볼일을 보면 XX가 떨어진다고 하거나, 

아니면 출처를 알 수 없는 일종의 오래된 관습 하나일 수도 있다. 

여튼, 한국에서 그렇게 살아온 아빠였기에, 

아들에게 사내아이가 그렇게 일을 보면 안 된다고 다그치고 혼내서 

유치원에서와 반대로 아이를 가르쳤던 것이다. 

아이는 중간에서 얼마나 혼란스러웠겠는가. 

유치원에서는 앉아서 하라 했지만, 집에서 변기에 앉아 있는 모습을 

아빠에게 들키면 또 혼나기 일쑤였으니...






우리를 놀라게 했던 것은 바로 독일에서는 

남자들이 화장실에서 작은 일을 볼 때도 앉아서 일 처리를 한다. 

그리고 그것을 표현하는 스티커 같은 것도 판매한다. 





이렇게 말이다. 

그런데 내가 남자 화장실을 갈 일이 없기에 이런 스티커가 붙은 좌변기를 본 적도 없다. 

그래도 내가 만약 남자이고

화장실에서 저런 스티커를 본다면 그렇게 생각했을 거 같다. 

그러면 어떻게 일을 보라는 거지?

설마 앉으라는 것은 아니겠지?



또 이런 스티커를 본다면, 

튀지 않고 어떻게 볼일을 보라는 거지? 

라고 생각했을 것 같다. 



예전에 한국에서 살 때, 우리 친정에 남자는 아버지뿐이어서, 

다행히(?) 밤이나 새벽에 변기에 빠지는 일이 별로 없긴 했지만, 

그래도 종종 빠졌었고 경험해 본 여자들은 알겠지만, 

거기에서 오는 짜증은 어마무시하다. 

그런데, 독일에서는 남자들도 앉아서 일을 보기 때문에 그럴 일이 없다는 것이다!!

정말 놀라운 일이지만, 매우 바람직하고 좋은 것 같다. 


서서 일을 보느라 여기저기 튀는 그것을 청소하면서 비위 상할 일도 없고 

게다가 독일은 화장실 바닥에 하수구가 없기 때문에 청소하기도 쉽지 않다. 
위생상, 환경상 등등 여러 가지 이유로 독일에서는 어릴 때부터 
남자아이를 일찍이 이렇게 교육한다. 
내가 유치원에서 실습한 적이 있었는데, 간혹 서서 일을 보는 아이들을 보면
아시아계 아이들뿐이었다. 
(이건 인종차별이라기보다는 문화의 차이)

많이 놀랐던 문화의 차이였지만,
내가 찬양하는 문화의 방식이기도 하다. 

결혼한 후, 한 번도 변기에 빠져 본일이 없다는 것을 깨달았던 어느 날, 
독일의 이런 좋은 부분들이 한국에도 퍼졌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한국 남자들이여, 앉아서 해결합시다!!


Posted by H 힐데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요즘 한국에서도 젊은 부부들사이에선 남편들 앉아서 사용하는게 점점 상식이 되어가고 있다더라. 같이 사는 집인데 그렇게 해주면 서로 좋지. 난 사방으로 다 튀는게 싫더라

    2016.02.02 06: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오오! 언니 좋은현상이에요!
      언니도 나중에 그렇게하라고 약속하고 하면 좋을거 같아요.
      변기에 빠지지 않아서 좋더라구요 ㅋㅋ

      2016.02.02 20:36 신고 [ ADDR : EDIT/ DEL ]
  2. 어? 왜 내가 아는 남자들은 다 서서 볼일을 볼까요?

    2016.02.02 19: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오스트리아는 좀 다르지 않을까요?
      제가 오스트리아는 잘 몰라서..
      독일은 유치원에서 부터 그렇게 가르치더라구요.
      제가 유치원 실습할 때도 그랬고..
      그런데 자라면서 공중화장실에서는 찝찝해서 그러지 않을수도 있지 않을까 추측해보아요.ㅎ
      오스트리아는 다를 수도 있고 지니님이 아시는 분들의 귀여유 반항일까요.
      보통 남자 아이들은 아빠를 따르기도 하더라구요..^^;;

      2016.02.02 20:34 신고 [ ADDR : EDIT/ DEL ]